본문

미국외교협회, “중국, 부동산거품보다 물부족 위기 심각하다”

미국외교협회, “중국, 부동산거품보다 물부족 위기 심각하다”

 

아주경제 김근정 기자= 미국외교협회가 중국의 물부족이 시장에서 자주 언급되는 부동산 거품문제보다 훨씬 심각하다는 경고의 메시지를 던졌다.

월스트리트저널(WSJ) 중문판 31일 보도에 따르면 엘리자베스 이코노미 미국외교협회(CFR) 아시아담당자인 선임연구원이 지난주 미국 열린 미국 상원회의에서 중국 당국이 물부족 위기를 통제하지 못하면 큰 피해를 입게될 것이라며 이 같이 말했다.

실제로 중국 수자원 관련인사의 증언에 따르면 지난해 중국의 400개가 넘는 도시가 물부족을 겪었으며 그 중 110개 도시의 물부족은 심각한 수준인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공업이 물부족 문제를 초래한 최대 원흉으로 지적됐다. 이코노미 연구원은 "중국이 국내총생산(GDP) 1000달러를 창출하는데 드는 수자원이 비슷한 수준인 다른 국가의 4~10배 수준"이라며 "또한 공업으로 인한 수질오염도 심각한 문제"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중국 지질조사국이 올 2월 발표한 보고서 내용을 인용해 중국 지하수의 90%가 오염된데다 수돗물도 바로 마실 경우 질병을 유발할 수 있어 주민 건강을 위협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중국 환경부에 따르면 중국 주요 상수원의 25%기 수질오염이 매우 심각하며 심지어 공업 및 농업용수로 활용하기도 어려운 상태다.

이 외에 중국의 수자원 위기가 외교적 갈등을 초래할 수 있다고 지적이다. 현재 러시아의 이르티시강, 베트남의 메콩강, 인도로 이어지는 브라마푸트라강 등의 발원지가 모두 중국에 있어 중국의 수자원 관리가 다른 국가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것이다.

이코노미 연구원은 "중국 정부가 물부족 등 수자원 위기의 심각성을 인지는 하고 있으나 수도세를 올리는 등 구체적인 제도를 마련하는 속도가 너무 느리다"면서 "현재 중국 정부가 환경보호에 지출하는 비용은 전체 GDP의 1.3%로 그나마도 대부분은 기초인프라 건설에 집중되고 있다"고 현 상황을 꼬집었다.

김근정 기자 - kj0902@ajunews.com

추천 0 비추천 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다음요즘 싸이공감 네이트온 쪽지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댓글목록

이런일저런일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1 외국에서 공관원과 만날 때는 말을 아껴야 ... AD isobook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8 4894
10 당신이 청소기를 돌릴때.. AD isobook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20 4805
9 아들의 성적표~!!! AD isobook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20 4875
8 중국의 인공강우 기술 - 인공강우미사일 AD isobook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4 5373
7 비행기 승무원의 죠크와 유머, 기내방송 .. AD isobook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06 4012
6 메모장 보고 통곡한 이웃집 시어머니 AD isobook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06 3683
5 미국외교협회, “중국, 부동산거품보다 물부족 위기 심각하다” AD isobook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03 3957
4 형제애가 강한 강아지 AD isobook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24 3682
3 천억달러 중국 스마트시티 시장에 "한국 중소기업 참여 희망" AD isobook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24 3759
2 서버호스팅 - KOREA IDC를 칭찬하는 이유 AD isobook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05 3706
1 북경엔 사람 사는 이야기가 있다 AD isobook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06 3687
1
회원로그인

Statistics

  • 오늘 방문자 : 82 명
  • 어제 방문자 : 292 명
  • 최대 방문자 : 794 명
  • 전체 방문자 : 407,038 명
  • 현재 접속자 : 7 명
  • 전체 회원수 : 34 명
  • 전체 게시물 : 269 개
  • 전체 댓글수 : 10 개
RSS